숙소에 짐을 풀은 우리는...

더위에 땀으로 범벅이된 몸을 정갈(응!???)하게 씻고..

옷을 갈아... 입진 않고!!!! (헉!!?)

주변 탐방에 나섰다.


먼저 찾아간 곳은 후쿠오카 타워가 있는

시사이드모모치 해변공원 (シーサイドももち海浜公園)


도쿄엔 도쿄타워!

오사카엔 오사카타워!

서울엔 N타워!(응?;;)


그렇기에 후쿠오카에선 후쿠오카 타워..........를....


가기전에 들른 편의점.. 에서 발견한!!!! 

"고래와 코라데스까?" 의 2번째 펩시 콜라!

지난번이 팥맛 펩시였다면 이번엔 소금뿌린 수박맛 펩시..


전에 팥맛 펩시를 사서 2모금 먹고 버린 기억에.. 이번엔 그냥 눈으로 보는것만으로 만족.. ㅋ



그리고 버스를 타고 시사이드 모모치 해변공원으로~~~


시사이드 모모치 해변공원에 거의 다 올 무렵 발견한 야후 돔..

뭐 그깟 공놀이 중 하나인 야구장 ㅋ

이미 도쿄에서 도쿄돔을 한번 봤기에 그닥...



시사이드 모모치 해변공원에 도착했을 땐 서서히 해가 서쪽으로 기울고 있었다.




해변가엔 수상(?) 구조물인 결혼식장이..

건물이 이뻐서 그런건지 안쪽으로 많은 관광객들이 들어와서 사진도 찍고 어쩌고 저쩌고... 했을리가 없다!!!

예식 관계자 외엔 들어오지 말라던 경고문이 붙어 있었음 ㅋ

그래서 우리도 입구에서만~~


서서히 저녁노을로 바뀌어가는 중.


이쁘군.. ㅋ


표정 거지야


똥폼 ㅋ


어둡게 나와서 살짝 방향을 돌려줘서~


표정 임마!


후쿠오카의 하늘. 안녕?


후쿠오카야 가빠가 왔다!


나도 왔다!! ㅋ


장난해!?!? ㅋㅋ



근처 산책로(?)에서 찍은 사진..


치사하게 혼자만 후쿠오카 타워를 배경으로 사진 찍은 가빠.


후쿠오카 타워에 올라가서 주변을 바라본 사진들..

이 건물이 위에서 언급한 예식장.


여긴 딱 봐도 카네모치 들의 동네.. ㅋㅋ 부자동네


어느새 밤이 되고~~~~~~~ 

파노라마로 야경 한번..!


예식장 불은 환해지고~

근데 밤에 결혼하는 사람이 있나..? 


이건 그냥 폰카로..


어두워져서 이만 복귀하기로 하고..

버스를 타고 하카타 역으로 이동..

그리고 근처 지하도에 위치한 식당에서 저녁을 해결..


맥주는 빠질 수 없지!!!

같은 이름의 맥주여도 한국에서 먹는 맥주와 일본에서 먹는 맥주는 맛이 너무 틀리더라..

확실히 일본 맥주가 맛있음.. ㅋ


8월 19일 여정 끝~~~~~~ 


다음에 계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