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추억속 한장면/친구와 함께

여름! 거제도에서의 첫째날(1)

가빠, 하달, 해자와 함께
거제도에 다녀왔다.

원래 8월 6~10일..
4박 5일로 오사카에 다녀오려고 했는데..
이런저런 사정으로 캔슬...


우선 통영으로 향하였다.
점심으로 장어구이를 먹기 위해!!!
예전에 지인과 함께 갔던 식당을 찾아갔는데...
정기휴일 이라는 간판 -_-

그래서.. 그냥 근처에 있던 식당에서 먹었다.

역시 장어구이는 입에서 살살 녹는다!!!
장어구이 中짜리와 장어탕 2개를 시켰다..
탕도 꽤 괜찮았는데... 밤이 에라였다 -_- 정말.. 너무 조금 주더라...;


점심 식사 후 커피타임..
폼잡는 하달은 나의 엑스페리아 X10i으로 찰칵.... 하는 모습을 해자가 찰칵 -_-;


그리고 거제도 입성!!!!
신거제대교를 건너니 바로 옆에 관광안내소가 있어서 지도를 얻을겸 들렸다.

조형물이 있길래 찰칵~


너무 눈이 부셔!!!!


인상 더러운 가빠..
사진 어떻게 찍어줄까!? 라고 물었더니.. 알아서 찍으라고 하길래..
20배 줌 땡겨서 얼굴만 찍었다 -_-;


그리고.. 바로 옆에 있던.. 성곽...
이름은 기억이 안난다;;

아 좀 찍을 때 말을 하고 찍으라고 해자 거지쇅!!!!!


해자한테 카메라를 맞겨놨더니..
요따구로 찍어놨다.. 미친새끼 -_- 진짜 사진 더럽게 못찍는다.


단체사진을 찍기 위해 준비 중 ㅋ


가빠가 왜 저렇게 나왔을까!?


이번엔 그나마 가깝게 나왔는데.. 그래도 포즈가 뭔가 이상한 가빠.. ㅋ
그 이유는 바로!!!!

셀프타이머 때문이다 ㅋ
내 카메라 DSC-HX1은 셀프 타이머가 2초와 10초 두가지가 있는데..
성곽 아래에 카메라를 위치시켜놓고.. 타이머 10초를 걸어둔 후.. 성곽 뒤쪽으로 돌아서 뛰어와 우리가 있는 곳까지 오는데에 걸리는 시간이..
10초론 조금 무리였나 보다.. ㅋㅋ

이날 엄청 더웠는데 가빠 뛰느라 고생했음 ㅋㅋㅋ


하달이 돌 던지려고 하자 도망가려고 뛰어내리는 해자.
해자는 뛰어내린 후 엉덩방아를 쪘다는 전설이....



to be continue...